간이 않좋을때 나타나는 증상

간은 기능이 절반 이상으로 저하되어도 특별한 증상이 나타나지 않아서 침묵의 장기라고 불리기도 합니다.

따라서 이상 증상이 나타나거나 통증이 발현되었을 때는 위험한 상태로 발전한 경우가 많기 때문에 평소 간 건강에 신경써야 합니다.

이번 글에서는 간이 않좋을때 나타나는 증상들에게 대해 자세히 살펴보겠습니다.

간은 중증으로 진행되기 전까지 증상이 잘 드러나지 않으므로 평소에 건강검진을 정기적으로 해야 합니다



간이 안좋을때 나타나는 증상

간이 안좋으면 다양한 증상이 나타나게 되는데요, 대표적인 증상으로 어떤 것들이 있는지 알아보겠습니다.


1. 지속적인 피로감

피로감은 간이 안 좋아지면 나타나는 일반적인 증상 중 하나입니다.

간의 해독 능력이 떨어지면 영양 대사와 합성 기능도 함께 저하되서, 에너지가 부족해 지기 때문에 지속적인 피로감을 느끼게 됩니다.

하지만 피로를 유발하는 원인은 워낙 다양하기 때문에 피로감을 꼭 간 기능 이상으로 단정지을 수는 없습니다.


2. 소변 및 대변의 이상

간 기능에 문제가 있으면 소변과 대변에 변화가 생깁니다.

이는 간 기능에 이상이 생기면 빌리루빈이라는 색소가 담즙을 통해 대변으로 배설되지 않고 혈액으로 빠져 나가기 때문입니다.

혈중 빌리루빈으로 인해 대변 색깔이 하얗게 변하고, 소변에 거품이 많아지며 진한 황색으로 변하기도 합니다.


3. 숙취

평소보다 숙취가 오래 가고 술이 잘 깨지 않는다는 느낌을 받는다면 간질환을 의심해 볼 수 있습니다.

간이 안좋으면 알코올 분해 기능이 감소하기 때문입니다.


4. 오른쪽 배 통증

간은 오른쪽 배 약간 위쪽에 위치해 있는 장기입니다.

간이 손상된 경우에 오른쪽 배 부위가 부으면서 손으로 만져지거나 욱씬거리는 통증을 동반할 수 있습니다.


5. 오른쪽 어깨 통증

증상이 심해지면 오른쪽 배 통증이 오른쪽 어깨 까지 이어지기도 합니다.

이는 연관통의 일종으로, 뇌의 오류로 인해 실제 아픈 통증 부위를 착각해서 나타나는 증상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6. 소화기관 문제

간이 안좋을때 배에 가스가 자주 차고 소화가 안되는 증상이 나타나기도 합니다.

이 같은 증상은 흔히 나타나지만, 앞에 언급한 증상들과 함꼐 소화기관에 문제가 있다고 느끼는 경우에는 간질환을 의심해 볼 수 있습니다.

또한 간이 많이 않좋아진 경우에는 복수가 차서 배가 불러 오거나, 몸이 붓는 증세가 나타나기도 합니다.


7. 피부 변화

손바닥이 지나치게 붉어지거나 가슴, 목, 팔 등에 반점이 생기기도 합니다.

또한 얼굴빛이 흙갈색으로 변해서, 주변 사람들로 부터 안색이 좋지 않다는 소리를 듣는 경우가 있습니다.


8. 황달

또한 증상이 많이 진행된 경우에는 황달 증상이 나타나기도 하는데요, 황달은 눈흰자와 얼굴이 노랗게 변하는 상태를 말합니다.

황달은 빌리루빈의 대사가 제대로 이루어 지지 않아 체내에 쌓이게 되면서 나타나는 증상입니다.


9. 출혈 및 코피

간이 안좋으면 간세포가 혈액응고인자들을 충분하게 만들지 못합니다.

따라서 잇몸, 코 등에 출혈이 잦아지고, 잦은 충격에도 멍이 잘 드는 특징이 있습니다.


이 같은 증상이 나타나면 간 기능 이상을 의심해 볼 수 있지만, 정확한 진단을 위해서는 병원을 내원해 정밀 검사를 받는 게 좋습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